묵계서원

Home - 의령옥씨 기록과 유물 - 묵계서원


묵계서원 : 교리공 파조 응계 옥고 선조님 배향


소  재  지 : 경상북도 안동시 길안면 묵계리 735

건립연도 : 1687년(숙종 13)

문화재지정 :경상북도 민속자료 제19호

제향인물 : 응계 옥 고(玉 沽), 보백당 김계행(金係行)

향        사 : 8월 5일(음력)


경상북도 민속자료 제19호 묵계서원
경상북도 민속자료 제19호 묵계서원

조선초 태종 세종조에 걸쳐 안동통판(通判) 대구군수 사헌부 장령(掌令) 등을 역임하고 청백리(淸白吏)에 녹선(錄選)되었으며, 일찍이 야은(冶隱) 길재(吉再) 문하에서 수학하여 성리학에 조예가 깊고, 성균관 교수 시 사도(師道)를 엄정히 하여 박팽년(朴彭年), 성삼문(成三問) 같은 어진 선비들을 배출한 응계(凝溪) 옥 고(玉 沽)선생과 성종 연산조에서 홍문관(弘文館) 부제학(副提學) 대사간(大司諫) 대사헌(大司憲) 등 삼사(三司)의 요직과 대사성(大司成)을 역임하고 청백리로 후세에 추앙받는 보백당(寶白堂) 김계행(金係行)선생 두 분의 청렴, 충절 정신을 현창(顯彰)코져 1687년(숙종 13년)에 서원을 건립하고 사림(士林)의 공의(公議)로 1706년(숙종 32년)에 청덕사(淸德祠) 건립하여  두분을 배향하였다.

1869년(고종 6년)에 서원철거령에 따라 훼철(毁撤)되었으나 1909년(융희 3년) 8월 초5일에 복설령(復設令)을 받고 1925년 강당과 누각, 외삼문등 일부 건물을 중건했으며, 1998년 현제의 모습으로 복원하고, 두분을 다시 제향하게 되었다.



응계 옥 고(玉 沽)

1382년(우왕 8)~1434년(세종 16). 본관은 의령(宜寧)이다. 

자는 대수(待售이고, 호는 응계(凝溪) 이며, 출생지는 김해(金海)이다. 조부는 옥안덕(玉安德)이고, 부친은 옥사미(玉斯美)이다. (조선왕조실록 세종16년 6월 1일 기록을 근거로 졸년 수정)

일찍이 아버지를 여의고 어머니의 가르침을 받아 재주가 뛰어나고 식견이 정확하였으며, 야은(冶隱) 길재(吉再)의 문인으로 1399년(정종 1) 식년시(式年試)에 급제하여 성균관에서 박사(博士)와 전적(典籍)을 역임하고, 1414년(태종 8) 안동부통판(安東府通判)을 거쳐 대구군수(大邱郡守)를 지냈으며, 1420년(세종 2)에는 홍문관교리(弘文館校理)를 역임하였다. 그리고 1434년(세종 16) 사간원정언(司諫院正言)과 예조정랑(禮曹正郞)을 거쳐 사헌부장령(司憲府掌令)을 지냈다. 1434년(세종16) 향년53세로 세상을 떠났다.

성품이 청렴결백할 뿐만 아니라, 총명한 자질로 학문에 힘써 명망이 높았으며 청백리에 녹선되었다.

옥 고가 남긴 글은 「대구동헌중수운(大丘東軒重修韻)」․ 「인심선악상반지도(人心善惡相反之圖)」․「음양변역성괘지도(陰陽變易成卦之圖)」의 3편뿐이다. 나머지는 동시대인이나 후세인들이 기록한 것으로, 저자가 대구군수로 있을 때 보인 뛰어난 치적과 군민들로부터 받은 존경이나 청백리로서의 면모 등에 대한 유사‧봉안문‧제문 등이 대부분을 차지한다. 

「음양변이성괘지도」는 길재의 문하생으로서 성리학에 조예가 깊었음을 나타내는 글로, 원도에 대한 해설이 돋보인다.


응계 옥고 선생과 보백당 김계행 선생의 행적

년대서기凝溪 玉 沽(1382~1436)
서기
寶白堂 金係行(1431~1517)
우왕 8년
1382
응계 옥고 출생: 의령옥씨 8세, 사미 子
이조건국 : 1392년
태조 6년
1398
17세에 동당시(향시)에 합격


정종원년
1399

18세로 기묘 식년시 문과에  동진사  11위 급제

성균관교수로 재직: 학유/학정/박사/전적

문하생 : 박팽년. 성삼문 등


태종 14
1414
안동부 통판에 취임(2년 6개월)

태종 17

세종원년 ~ 2년

1416

~

1420

대구군수(5년간): 청덕비 세워 덕을 칭송

一心公淸 四境安康 五載爲政 百世難忘

‘한결같은 마음으로 공평하고 청렴하니 온 고을이 편안 했다. 5년 동안 베푼 선정 백세토록 잊을 손가’


세종 2년
1420

세종이 학문연구기관으로 집현전 설치

집현전 교리(정5품) 임명/박팽년(부교리)


세종 3년
1421
아들 옥 현衒 출생

세종13년

사간원 정언: 국왕과 간쟁과 논박을 담당한 관청(정6품)

예조정랑(정5품): 예악/제사/연회/조회/교빙/학교/과거일 관직: 전라도/황해도 관리들의 비리(1423)를 밝혀 청백리로 녹선

사헌부장령(정4품): 감찰업무를 담당

1431
보백당 김계행 출생(안동김씨)
세종16년
1434

향년 53세로 卒 (조선왕조실록 기록근거)

세종 : 특별히 琯과 쌀, 콩 10석을 하사

掌令玉沽死, 特賜棺及米豆共十石. 先是得病, 上遺醫治之. 嘗以事親爲急, 嘗爲吏曹正朗,



단종원년
1453
아들 현衒 : 문과급제/김종직(1431~1492), 장말손 등과 교우/ 문장가 경술가로 영남학맥을 이었으며, 김종직 등 선비와 금란계(金蘭禊)를 맺음: 계첩이 남아 있음


세조 2년
1456
성삼문, 박팽년 주살


세조 6년
1460
손자 자영 출생
1462

32세 성주향교 교수(세조 8년)

‘너는 왕의 총애만 믿고 교만해져 숙부를 찾아와 뵙지 않고 -- ’며 크게 꾸짖음

성종 6년


1475
45세 충주교수: 子 김극인 거묵촌에 거주
성종11년


1480

식년시문과 병과 급제(21위)

50세에 급제/사헌부 감찰(정6품)

성종14년


1483
고령현감: 청렴과 근신, 신속한 업무처리로 관리와 백성 모두 기강이 바로 섬.
연산 4년
1495
자영 무과급제/진용교위/훈련원 한성참군
1498

보백당 창건

사림파 수장 김종직과 교류한 인연으로 무오사화 때 어세겸, 성희증 등과 금부에 갇혔다가 장형의 형벌을 받음. 이후에도 ---

연산 6년


1500

대사간: 간신들 탄핵하다 낙향(묵계리)

만휴정(초기 쌍청헌) 건립

연산10년


1504
갑자사화
중종12년


1517
향년 87세로 卒